세바스티앙 로브, WRC 2019 시즌 현대와 계약 by eggry


 어제 이미 유출정보로 거의 확실시 되었지만 공식 뉴스로 확인 됐습니다. WRC 2019 시즌에 현대가 9회 월드 챔피언 세바스티앙 로브와 계약을 채결했습니다. 다만 풀시즌 참가는 아니고 14 라운드 중 6 라운드에 참가하며, 다니 소르도와 공유하게 됩니다. 재밌게도 로브는 2년 계약, 소르도는 내년으로 만료되는 상황이라 분위기 상으론 로브와 소르도 하는 거 봐서 보겠다는 느낌입니다.

 작년 컨스트럭터, 드라이버 모두 2위로 마무리 하면서 한창 물이 올랐던 현대이지만, 올해는 토요타 트리오에 팀 전체 실적에서 밀리면서 컨스트럭터에서 패배, 드라이버에서는 M 스포트의 오지에에 패배함으로써 더블 챔프가 기대되던 해에 두 타이틀 모두 실패하고 말았습니다. 이번 결정은 컨스트럭터 패배의 다른 요인이었던 드라이버의 취약성을 보충하려는 의도로 보입니다.

 일단 내년 시즌에선 로브는 풀시즌 참가가 아니기 때문에 타이틀 경쟁에 참가하진 않을 것이고, 여전히 팀의 주력 드라이버는 누빌과 미켈슨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한국 모터스포츠 역사상 레전드 급 챔피언을 영입한 첫 사례인 점은 대단히 기념할 만 합니다. 다만 작년 현대가 보여준 취약점이 드라이버 만이 아니라 머신 경쟁력 저하와 메인터넌스 같은 부분도 있었기에 드라이버 강화 하나 만으로 시트로엥과 토요타에 맞서기는 2% 부족해 보입니다. 물론 현대도 그걸 알기에 로브를 첫 시즌에 풀시즌 투입하지 않는 거겠지만 말이죠.

 현대의 생각은 그렇다 치고, 로브의 의사도 궁금하긴 합니다. 요 근래 파트타임 참가만 해오고 있었지만 여전히 경쟁력은 만만찮았던(올해는 시트로엥과 1회 우승하기도 했습니다) 로브인지라, 풀시즌 및 챔피언십 도전이 기대되긴 합니다. 게다가 또다른 세바스티앙인 오지에와의 관계도 흥미롭습니다 오지에가 시트로엥에서 로브와 팀메이트이던 시절은 로브의 팀이었고, 로브에게 도전할 수 없도록 했다는 얘기는 유명합니다.

 그런 오지에가 폭스바겐과 M 스포트에서 6개의 타이틀을 쌓고서 이번엔 친정집 시트로엥에 넘버원으로 금의환향 한 것이죠. 그동안 보여준 실적과 업적을 생각할 때 로브가 시트로엥에 있어봐야 파트타임 아니면 넘버 2 밖에 못 될 게 분명했습니다. 파트타임이면 남아도 상관 없는데 굳이 다른 팀을 택한 건 한번 오지에와 진심으로 붙어 보려고 간 보는 게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어쨌든 로브의 첫 타이틀로부터 15년이 지난 지금도 둘은 단연 투톱 드라이버이니 말이죠.

 물론 로브가 10 타이틀이라는 전대미문의 기록에 관심이 있다 하더라도 적어도 내후년까지는 실현되지 않을 겁니다. 현대가 기대 이하의 모습을 보여서 로브도 그냥 파트타임 2년으로 끝낼 수도 있고(그 이후는 아무리 나이를 덜 타는 랠리라고 해도 그때 쯤엔 로브라도 쉽지 않겠죠) 아니면 로브가 갑자기 나이 티를 낼 가능성도 있긴 하죠.

 다만 유일한 우려가 있다면 로브가 생각 외로 잘 하고, 누빌이 생각 외로 못 하는 모습을 보인다면 굴러온 돌(이라기보단 다이아몬드 수준이지만)이 박힌 돌 빼내면서 팀 분위기가 요상해져 버릴 수 있다는 거겠죠. 그동안 오지에 잡을 가장 현실적인 드라이버로 누빌+현대가 꼽혔는데 미코 히르보넨 꼴이 날 수도 있습니다;; 실수도 많긴 했지만 오랫동안 현대 뒷바라지 해오며 팀빌딩에 헌신해온 누빌이 뒷전취급 되면 여러모로 서글픈 모습일 겁니다.

 뭐 일단 이름값 면에서는 시트로엥과 현대가 투 셉을 잡으면서 확실하게 두드러지는 모양새로 가는군요. 물론 타이틀은 세 차량을 투입해 얼마나 꾸준히 잘 뽑아내느냐이기도 하고, 랠리도 차량 성능이 여전히 의미있기 때문에 토요타의 저항도 만만찮을 겁니다. 실제로 올해 오트 타낙이 돌풍을 일으키기도 했고, 오트 타낙이 투 셉에 도전할 신흥이 될 수도 있겠죠. 제일 안습인 건 메뉴펙처러 지위도 잃고 차량도 구형에 에이스 드라이버도 떠난 M 스포트가 되겠네요.



덧글

  • 잡가스 2018/12/14 16:44 # 답글

    풀타임은 아니라지만 세상에(...)
  • 가지안텝 케밥집 2018/12/20 02:10 # 답글

    2017년도 컨스트럭터 타이틀은 m 스포츠가 먹었죠. 올해 초중반 까지만 하더라도 현대랑 누빌이 타이틀을 딸줄 알았는데 후반 뒷심이 현저히 떨어지고 토요타가 날아다녀서 걍 설레발로 끝난... 내년도 토요타가 딸 것 같은데 뢰브 덕에 현대랑 토요타 경쟁이 재밌겠네요.
  • eggry 2018/12/20 07:45 #

    기억이 꼬였었네요. 올해는 정말 잘 될 줄 알았는데 뒷심과 삽질로 다 날려먹었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Adsense Wide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4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메모장

Adsense Squ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