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9부 - 타카야마 축제 꼭두각시 봉납 by eggry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0부 - 여행 개요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1부 - 나고야 도착, 애플 스토어, 유포니엄 관람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2부 - 오다 노부나가 추도식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3부 - 노부나가 광장 퍼포먼스, 시민 퍼레이드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4부 - 나가라가와 우카이, 기후 성 야간개장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5부 - 기후 노부나가 축제 기마대 출정식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6부 - 기후 노부나가 축제 기마대 행진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7부 - 이누야마 성 구경, 타캬아마로 이동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8부 - 히다 고쿠분지, 타카야마 축제 야타이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9부 - 타카야마 축제 꼭두각시 봉납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10부 - 타카야마 축제 야타이 행진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11부 - 타카야마 축제 야간 행진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12부 - 타카야마 진야
2017.10.6.~10.11. 기후, 타카야마 여행기 13부 - 꼭두각시 봉납 재감상, 그리고 빙과 성지순례(끝)

 하치만궁 배전으로 올라가기 전 경내에는 야타이 하나가 주차되어 있는데, 이 야타이는 신사 앞의 행진용 야타이와는 약간 다른 용도로 만들어진 놈입니다. 바로 테라스에 꼭두각시 인형이 있다는 점인데, 그냥 고정인형인 다른 야타이와 달리 이 꼭두각시는 야타이 안에 숨어있는 장인들이 움직입니다. '꼭두각시 봉납'이라고 이름 붙여진 이 행사는 꼭두각시 연기를 보여주는 것으로, 축제기간인 이틀 동안 하루에 2번 이뤄집니다. 횟수가 적은지라 사람들은 미어터지고, 사실상 황금자리는 1시간 전부터 앉아서 기다려야 한다고 보면 됩니다. 저도 배전에서 계단 내려오는 길목에 보니 사람이 이미 저렇게 많았습니다. 30분 전 정도로 앉아서 볼 수 있는 수준은 이미 지났습니다.




 좌측 계단으로 내려오면 뒤쪽인데 이쪽은 사람이 좀 적긴 한데 당연히 꼭두각시가 안 보입니다.[...]



 요정도 자리 잡았습니다. 미어터짐. 이쯤에서 경찰들이 소매치기 주의라든가 안전 문제와 관련된 안내방송을 합니다. 일본어, 영어, 중국어, 한국어, 프랑스어, 독일어, 포르투갈어, 스페인어 등 수개 국어의 안내를 한명이 다 하던데, 언어가 하나 하나 추가될 때마다 사람들이 점점 탄성과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물론 모든 언어에 능통한 게 아니라 외워서 방송하는 거겠지만 그렇다고 해도 수많은 언어에 발음 재현이 상당한 수준이어서 의외의 즐거움과 호평이었습니다.



 공연을 준비 중인 장인과 꼭두각시 인형. 인형의 모델은 일본의 7복신 중 하나인 '호테이'입니다. 7복신 중 유일하게 실존인물(당나라 승려지만)을 모델로 했습니다. 어쨌든 승려인데 일본 쪽이니 만큼 풍요로운 외모와 섹시한 가슴팍을 자랑하시는 분. 기본적으로 호테이는 꼭두각시 공연의 호스트 같은 입장으로, 실제 액션을 주로 하는 건 뒤쪽에 있는 작은 인형들입니다. 이 인형들은 아마 중생 내지는 광대 같은 게 아닌가 싶은데 자세한 유래는 모르겠네요.



 공연의 핵심은 저 광대들이 끈으로 연결되어 있지 않은데도 곡예봉을 타고 전진하여, 결국 호테이의 목덜미와 어께에 올라가는 것입니다. 실을 이용해 조종하는 대신 철저히 계산된 무게와 속도를 이용해서 움직이록 해놓은 겁니다. 광대의 손에 있는 고리와 발이 봉에 걸리게 되는데, 장인은 광대 인형 대신 저 봉을 감고 푸는 조종을 이용해 적절하게 인형을 다음 봉으로 튕겨서 옮겨 놓습니다. 사실 원리가 방송에서 안내하는 것처럼 불가사의 수준은 아니지만 인형의 무게나 구조, 그리고 조작에 있어서 대단히 많은 연습이 필요할 거란 건 확실해 보입니다.



 첫번째 인형이 호테이의 목덜미에 올라갔습니다. 사실 철봉 곡예하는 것보다 올라간 뒤가 더 신기했는데, 분명 겉보기에는 봉에서 목덜미에 천천히 내려놓는 것 같았고, 광대 인형에는 조작끈이 없습니다만 목덜미에 올라간 광대 인형이 고개를 돌린다거나 하는 움직임을 보이는 겁니다. 물론 논리적으로 추측해보면 호테이의 목에 연결되는 장치가 있어서 그걸로 작동되는 거겠지만, 그 작은 연결부에 끼워 넣는다는 것도 대단히 섬세한 조작이긴 하죠.



 테라스에서 출발한 광대 인형이 마지막 철봉에 도달하면 보가 호테이 쪽으로 이동하여 위에 올려주려 하게 됩니다. 두번째 광대가 이제 어께에 올라갈 준비가 됐네요.



 두 광대가 모두 호테이에 올라서는데 성공했습니다. 호테이는 흡족한 듯 부채봉을 연신 흔듭니다.



 그리고 부채봉이 터지면서 깃발과 더불어 색종이들이 날리면서 공연은 끝나게 됩니다.



 성공적인 공연에 만족하며 인사를 하는 장인들

 이하는 꼭두각시 봉납 중 촬영한 영상입니다. 이틀에 걸쳐 촬영했고 하나는 풀버전, 하나는 위의 사진을 찍으면서 중간중간 찍었던 걸 편집한 영상입니다. 삼각대를 가져갔지만 높이가 낮아서 모노포드를 쓰거나 핸드헬드로 찍어서 손떨림이 어느정도 있습니다. 유투브의 손떨림 보정도 썼는데 그걸 쓰면 1080p로 화질이 다운되더군요 ㅠㅠ 4K 손떨림 보정은 언제쯤... 일단 4K 버전이 먼저 갑니다.




꼭두각시 공연을 준비하는 장인들(4K)




꼭두각시 봉납 20분 풀버전 영상(4K)




하이라이트 위주로 찍은 걸 붙여서 편집한 버전입니다.(4K)




꼭두각시 공연을 준비하는 장인들(1080p, 손떨림 보정)




꼭두각시 봉납 20분 풀버전 영상(1080p, 손떨림 보정)




하이라이트 위주로 찍은 걸 붙여서 편집한 버전(1080p, 손떨림 보정)



 꼭두각시 봉헌을 보러 온 수많은 사람들이 빠져나가는 중. 뒤를 돌아보니 저 정도면 앞에서 1/5 수준이더군요; 참고로 하치만궁의 앞뜰은 정문 방향 외에도 남쪽으로 오래된 거리와 직통으로 뚫려있습니다.



 신사 한켠의 손 씻는 물 있는 곳. 처마에 오래된 그림들이 걸려있는 게 눈에 띄네요. 딱히 명화는 아니더라도 진품이라면 저렇게 내놔도 되는 건가?



 정문 쪽 방향으로 나오니 여전히 미어터지는 야타이 전시장.



 귀여운 토끼와 고양이 그림 등이 그려진 양말.



 가게 간판에 제비집이 지어져 있군요. 반쯤 허물어져 있는데 계절도 계절인지라 이제 떠난 건지...



 야타이 차고를 지키는 사람들



 아이를 데리고 관람온 듯한 아저씨



 밥도 못 먹고 기다려서 봤기 때문에 요기거리를 찾았습니다. 소 혀 꼬치와 히다규 꼬치.

 다음은 주간 야타이 시내 행진입니다.



핑백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Adsense Wide



2019 대표이글루_IT

2017 대표이글루_it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4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메모장

Adsense Square